캐나다 어디서든 자유롭게 신청할 수 있는 자영이민(Self-Employed Person)은 문화예술, 스포츠, 농장 운영 경력이 있는 개인 사업자 또는 프리랜서 신청자들에게 적합한 이민 방법입니다. 캐나다 자영이민은 다른 캐나다 이민 방법보다 간략한 조건만 충족시키면 이민 신청을 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자영이민의 조건을 보면 먼저 최근 5년안에 2년이상의 관련 경험이 있어야 합니다. 관련 경력은 꼭 문화예술 또는 스포츠 관련 분야에서 종사를 했어야 하며 2년이상의 경력은 자영업 경력 또는 프리랜서로 활동을 해야 합니다. 개인 사업 경력을 증빙해야 하기 때문에 소득 증빙이 거의 필수로 필요하며 요구되는 기본 최소 소득은 없지만 그래도 캐나다에서 생활이 가능할 정도의 수입은 증명을 해주는 것이 유리합니다. 이러한 소득 증빙을 통해 실질적으로 생활 수급이 될 정도의 활동을 하였다는 것을 증빙하며 캐나다 정착 계획서를 준비할 수 있습니다. 정착/사업 계획서에는 캐나다 이주 후 캐나다 경제에 기여할 수 있는 능력을 증빙하며 동시에 어떻게 사업을 진행할 것인지를 안내해야 합니다. 또한 과거 경력을 증빙하기 위해서 추가적으로 사진, 포트폴리오, 계약서, 온라인 작품들을 같이 접수해야 합니다.

자영이민 신청을 또 다른 조건은 자영이민 점수를 충족시켜야 합니다. 자영이민 점수 총 100점 중 35점을 충족시켜야 하며 경력, 학력, 나이, 언어, 적응력이 따라 점수가 나눠집니다. 경력은 최근 5년중 2년이면 충분하지만 더 많으면 많을수록 유리하며 학력 또한 최대 석사 또는 대학원까지 최대점수를 받을 수 있습니다. 나이는 만으로 21-49세까지는 만점이며 54세부터는 점수를 받을 수 없습니다. 언어는 영어 또는 불어 둘 다 가능하며 필수는 아니라고 기재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캐나다에서 자영업을 하기 위해서는 의사 소통이 되야 운영할 수 있으므로 영어시험이 없는 경우 추후에 영어시험 요청이 오는 경우가 대다수입니다. 그래서 직업에 따라 최소한의 영어점수를 충족시켜 놓는 것이 추후 추가 요청 또는 이민 결과를 유리하게 이끌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적응력 점수는 신청자 또는 배우자의 과거 캐나다 학력 또는 경력 그리고 캐나다 거주하는 가족에 따라 점수가 부여됩니다.

자영이민으로 가능한 직업은 다양하며 도서관 사서, 큐레이터, 작가, 번역가, 운동선수, 코치, 패션디자이너, 패션모델, 에니메이션 테크니션, 배우, 사진작가, 인테리어 디자이너, 심판, 만화가들이 있습니다.

자영이민은 퀘백주를 제외한 모든 주에서 신청이 가능하며 캐나다 입국 전 영주권 승인 후 입국도 가능한 프로그램입니다. 또한 최소 투자금에 대한 요구조건이 없기에 자본금이 없는 신청자도 신청이 가능합니다. 하지만 자영이민 프로그램은 이민 심사관의 주관적인 생각이 개입이 될 수 있기에 자본금을 제시하거나 사업계획서를 보다 탄탄히 작성하여야 합니다.

캐나다 이민의 바탕은 이민 후 얼마나 캐나다 경제에 기여할 수 있는지를 중점적으로 봅니다. 그렇기 때문에 개인의 예술문화, 스포츠 관련 과거 경력도 중요하지만 캐나다 이민 후 어떻게 캐나다 경제에 이바지할 수 있는지를 더 중요하게 보고 있습니다. 자영이민은 다른 이민 프로그램보다 수속기간이 길기 때문에 처음부터 확실히 준비를 하고 정확한 서류를 접수 후 인내를 가지고 기다려야 하며 부족 서류없이 꼼꼼히 챙겨서 신청을 해야 합니다.

Justin Shim / 이민법무사
CanNest 둥지이민
604-662-3266
info@cannestimm.com
www.cannestimm.com